흥미진진공주 시정뉴스189호

작성자 | 주세환
작성일 | 2018-08-01 13:35:27
조회수 | 510 [kakaostory2]

1.손권배 공주시 부시장의 취임식이 열렸습니다.
2. 김정섭 공주시장의 읍면동 방문이 실시됐습니다.
3. 공주하숙마을 오픈1주년 기념 신바람 공연이 시민과 함께 했습니다.
4. 재외동포 청소년 교류사업 환영행사가 열렸습니다.

시청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기록적인 폭염이 전국을 뜨겁게 달궜던 7월도 지나고 이제 8월이 다가왔습니다. 새로운 한 달 잘 보내시길 

바라면서 이번 주 흥미진진공주 시정뉴스를 전해드리겠습니다.

공주시 민선7기를 함께 할 중요한 분이시죠. 손권배 부시장의 취임식이 열렸습니다.
지난 23일 시청 대회의실에서는 충남도와 세종시에서 주요 보직을 두루 역임했던 손권배 부시장의 취임식이 열렸습니다. 손 부시장은 취임사를 통해 “영광과 책임이 공존하는 중요한 역할을 시작하며 민선7기 신바람공주시정의 성공과 공주시민의 행복을 위해 미력하나마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습니다.

지난 주 시작된 김정섭 공주시장의 읍면동 방문이 금주에도 이어졌는데요, 관련 소식 전해드립니다. 김정섭 공주시장의 16개 읍면동 방문이 24일 신관동, 25일 중학동, 26일 계룡면을 거쳐 27일 탄천면으로 이어졌습니다. 김정섭 공주시장은 방문을 통해 폭염피해상황 점검과 함께 새로운 민선7기의 정책방향을 공유하는 등 시민과 대화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최근 관광지로 주목받고 있는 공주하숙마을에서 개장 1주년을 기념해 신바람 공연이 열렸습니다.
도심 속 컨셉형 게스트하우스인 공주하숙마을이 개장 1주년을 맞아 문화와 예술이 살아있는 도시재생의 일환으로 지난 27일 100여명의 시민과 관광객이 참여한 가운데 신바람 공연을 개최했습니다. 공연은 공병희 씨의 아코디언 연주, 가족밴드 블루오션과 동물원 밴드의 공연 등으로 약 2시간동안 진행됐습니다.

세계 각지에서 떨어져 살더라도 재외동포 역시 한민족이죠. 재외동포 청소년 교류캠프 환영식이 열렸습니다.
재외동포 청소년 교류캠프는 해외동포청소년에게 한민족 문화 공동체로서의 정체성을 재발견하고, 글로벌 코리안 네트워크 구축을 목적으로 실시하는 모국방문연수단인데요, 공주를 찾은 해외동포청소년에 대한 환영행사가 지난 27일 한옥마을에서 개최됐습니다. 국내외 100여명의 청소년들은 기념촬영과 마당극 대동놀이 등을 통해 즐거운 시간을 함께 가지며 한민족으로서의 우애를 다졌습니다.

공주시 정책자문위원회 회의가 열렸습니다.
지난 27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정책자문위원의 위촉과 민선 7기 공약 분류를 위한 정책자문위원회 회의가 개최됐습니다. 정책자문위원회는 앞으로 공주시 민선7기 주요 정책에 관한 방향과 타당성에 대해 자문하고 의견을 제시하는 등 소통행정을 구현하가 위한 역할을 하게됩니다.

시민과 함께 하는 예술마당 그 여섯째마당 공연이 열렸습니다.
지난 28일 공주산성시장 문화공원에서 공주지역예술인들의 공연 활동을 육성하고 공연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시민과 함께 하는 예술마당의 그 여섯째 마당이 펼쳐졌습니다.
이번 공연은 오카리나앙상블과 통기타팀 소리울림, 그리고 민요공연과 공주실버밴드 팝스앙상블 등
지역예술동아리가 준비한 다채로운 무대들로 꾸며져 잠시나마 시민들에게 여름밤의 무더위를 문화의 향기로 식히는 시간을 제공했습니다.

이어서 시정알림게시판과 취업알림게시판입니다.

- 2018 신나는 주말체육학교 학교밖 프로그램이 관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8월 3일까지 참여인원을 추가모집합니다. 많은 지원 바랍니다. (공지사항 6844)
- 한국도로운영관리에서 톨게이트 요금징수원을 모집합니다.
- 주식회사 모스트에서 생산직 직원을 모집합니다.
- 주식회사 엔피케미칼에서 생산직 직원을 모집합니다.

그리스에선 엄청난 산불이, 중국과 동남아에선 태풍과 홍수가, 우리나라와 일본에선 폭염이 덮쳐 지구가 각종 재해로 신음하는 여름을 보내고 있습니다. 부디 빠른 피해복구로 안정을 되찾고 전 세계가 희망찬 8월을 보내길 바래봅니다.
이번주 흥미진진공주 시정뉴스 마치겠습니다.
시청해주신 여러분 고맙습니다.
다음 시간에 뵙겠습니다.




전체댓글수 0

0/300
보내기
댓글 더보기